5.18민중항쟁 40주년 기념행사 순천기념식 열려

양희성 기자 승인 2020.05.19 15:00 의견 0

[한국다중뉴스 = 양희성 PD]
5.18 민중항쟁 40주년 기념행사가 순천에서도 개최됐다. 18일 오전 11시 조례호수공원 원형광장에서 ‘순천5.18민중항쟁 40주년기념 행사위원회(상임대표 정영철)의 주관으로 소병철 국회의원 당선자, 허석 순천시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날 낭독된 5.18민중항쟁 40주년 기념 순천시민 선언문은 전남도민 선언문을 토대로 작성이 되었으며, 선언문에서 미국의 개입문제를 비롯한 여전히 규명되지 않는 5.18 진실을 온전히 밝히고, 책임자 처벌로 역사를 바로 세워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어 5.18역사왜곡처벌법 제정을 통해 극우 보수단체의 5.18민중항쟁 펌훼와 진실 왜곡 행위를 단호히 막고, 오월 영령의 숭고한 희생이 온 국민들의 가슴에 빛나게 새겨질 수 있도록 해야한다고 주장했다.

 

또한 5.18민중항쟁과 여순항쟁의 정신을 이어 한반도 평화통일과 온 인류의 평화를 위해 연대하고 행동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날 행사는 ‘임을 위한 행진곡’ 제창을 끝으로 마무리 됐다.

 


 

 


 

 


 

 


 

 


 

저작권자 ⓒ 한국다중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