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순천만국가정원 국제차문화산업전 개최

- 10.4(금)부터 3일 동안 순천만국가정원에서 펼쳐진다


[한국다중뉴스 = 송이경 시민기자] 순천만국가정원에서는 10월 4일(금)부터 3일 동안 순천시가 주최하고, (사)고려천태국제선차연구보존회가 주관하는‘2019 순천만국가정원 국제차문화산업전’이 개최된다.   


선차 다래 시연 등 식전공연과 영호남 차와 물이 합쳐지는 개막 퍼포먼스, 영호남 오페라 공연 등을 시작으로 진행될 이번 산업전은 순천지역 차 관련 업체와 제품들이 한자리에 모인다. 


특히 이번 산업전은 대한민국 대표 힐링 공간인 순천만국가정원에서 개최돼 우리 차(茶)에 대한 인식 확산으로 지역 차 문화 산업 발전에 기여할것으로 기대된다.  


세부행사로는 송강스님 세계 명차 시음기 사진전, 자사호 왕금천 작가의 작품 전시, 지암요 안홍관 작가의 전시 등 특별기획전이 마련된다. 


또한 연 사찰음식 전시 및 시음회, 순천 녹차 다식 및 사찰음식 전시, 순천만국가정원 들꽃 다화 등 전시 체험전도 진행된다. 


그밖에 재래종 야생차 산업단의 전시 판매전, 순천 차산업 전시전, 차공예, 차재료 및 제품 전시 판매전, 녹차 시음 및 제다 교육, 효사랑 다도예절 인성경연대회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전국 차를 사랑하는 차인과 가족단위 나들이객들을 맞을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가을 정취 가득한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열리는 이번 2019 순천만국가정원 국제차문화산업전은 우리 전통차에 대한 관심을 높여 건강한 삶을 지향하고, 농가들의 소득창출에도 기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1 0

많이 읽은 기사